비행 일지

|  회원의 비행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2019.11.25 00:49

새로운 출발!

조회 수 82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2019.11.23.토요일 구지 북좌 (4비행, 98. 99, 100, 101)

지난주 토요일 하늘을 보며 날씨 참 더럽게 좋구만!”

근데 비행을 갈 수 없었다. 작은 아이와 약속을 한 터였다.

일요일, 비가 와 비슬산 자락이 보이지 않았다. 짱님의 전화가 왔고, 무전기를 찾을 수가 없어 확인차라도 나가야 해서, 나서는데

나의 뒤통수로 아주 패러에 미쳤구나!” 말이 날아왔다. 현관으로 부리나케 나가며 빨리 들어 올거야~~~ 하며 쌩하니 나섰다.

아니나 다를까 하네스에 찾아봤지만 무전기는 없었다고 하셨다.

무전기야 어찌됐든 겨울비 내리는 뚝 방 길 풍경, 그 또한 좋다.

뚝 방에 서서 짱님, 국장님, 조총무, 뚠뚠이, 동훈씨, 인화씨....

그렇게 대기를 메운 는개 속에서의 만남은 또 다른 기억으로 남으리라.

지난 보름동안은 많이 힘들었다. 아픈 중에도 비행은 꼭 나가겠다고 고집을 부리고,

비가 오는데도 무전기 확인 차 나가고, 비행을 못하는 날씨가 못내 아쉬웠고,

굳이 토요일 약속을 잡은 것에 속으로 화를 내다가는 ....

그래도 아들과의 약속은 아들을 위한 것이니 아이 말을 들어줘야지 어쩌겠나.

애가 좋아하니 됐고,” 다음 주엔 어떻게든 비행을 하자고 속으로 다짐을 했다.

월요일, 화요일, 수요일..... 주말이 다가올수록 날씨는 좋아졌고 하늘은 더 맑고 높아지고,

뚝 떨어졌던 기온도 올라가고 있었지만,

정작 나의 상태는 온 몸의 근육이 돌아가며 쥐가 났다가는 갑작스럽게 무기력해졌다가 숨쉬기 힘든 날들이 이어지며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었다.

이리 쉬다가 나가서 또다시 이륙을 못해 ‘60회 교육수료를 수료라 할 수 조차 없듯이 한 이·착륙과 비행을 또 하면 어쩌나 했다.

이번 100회 마저 그렇게 하기는 너무나 싫은데.... 머릿속으로 오만 생각을 하며 하루하루를 답답하니 보내다가 드디어 툐요일, 비행을 나갔다.

빅 리그전이 있지만 빅 리그전을 하기 엔 턱없이 모자란 열과 바람.

그저 쫄 비행과 천천히 편하게 이륙과 착륙을 할 수 있는 그런 날. 나에겐 참으로 다행!

편한 마음으로 천천히 들어 이륙, ~~~ , 착륙.

3비행 째이자 나의 100회 비행! 이제 시원하게 자신있게 이륙하라는 국장님의 말, 편하게 이륙,

~~ “고정숙씨 100회 비행 축하합니다.” 짱님의 콜에 큰소리로 감사합니다.”를 허공에 리며 착륙장으로 고도처리하며 진입,

몸을 다 빼는 게 아니라 고개, 허리만 숙이면 안정적인 착륙자세가 바로 된다는 말을 몸으로 옮기며 진입

두 팔을 벌리며 반겨주시는 손 팀장님, ‘축하합니다! 축하합니다! 고샘의 100회 비행을 축하합니다!’를 크게 불러주는 뚠뚠이 .........

정말 찌~질하니 어렵게 이어오던 비행이었다. 정말 눈물 날 뻔

빅 리그전을 하는 분들께는 참으로 재미없는 날씨였으나 나에겐 참으로 다행인 날씨.

실패 없이 한 이륙, 넘어지지 않고 편하게 들어온 착륙.

한 비행을 더하라는 말씀에 이젠 됐다며 고이 접었던 기체를 메고 다시 이륙장으로 Go.

체력고갈, 기체를 메고 머리가 땅에 닿을 듯이 올라 선 이륙장.... 편하게 들어온 착륙.

101회 비행을 마쳤다. 새로운 시작을 했다.

짱님, 국장님, 홍삼, 민규, 종진, 효진........ 빅 버드 회원님들 고맙습니다.

그동안 너무나 많은 분들의 진심어린 지원과 도움이 없었다면 정말 그만뒀을 수도 있었을 비행을 이리 이어왔고, 새로운 출발을 시작하게 됐다.

새롭게 시작하는 비행,

이제 제대로 된 이·착륙 자세를 더 다잡으며, 더 높이, 더 멀리 갈 수 있는 비행을 향해서

성실하게 꾸준히 가 보자. 물론 안전 비행! 즐 비행!

 

  • profile
    nightflight 2019.11.25 14:47
    축하축하요 1000회할때까지 안전비행하세요
  • profile
    박홍삼(박광진) 2019.11.25 14:54
    인제부터 시작입니다...
    즐기면서 비행합시다...점점 좋아지는 모습 보니깐...역시 패러는
    시간하고 노력이 필요하구나.....실천하는 모습이 넘 아름답네여.ㅋ
    다시한번 100회 비행 축하드립니다...
    앞으로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여....늘...화이팅하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 profile
    조민경 2019.11.25 15:17
    100회 축하드립니다~~ ㅎㅎ
    늘 노력하시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지금까지 처럼 열심히 하시면 500회 1000회 하실수 있습니다...
    그날까지 쭈~~~~욱 힘내십시요^^
  • ?
    kosuk8 2019.11.25 20:00
    nightflight님, 저 1000회 비행일지에도 첫번째로 댓글달아주세요.
    광진 초장님. 늘 말로 할 수 없는 고마움을 갖고 있단 것 아시죠.
    민경총무님과 저를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 제 마음을 아시죠.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