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버드 갤러리

|  빅버드 이야기를 담은 사진입니다

profile
조회 수 226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8월 3일 류청아의 도전~~!!!!

 

.

.

.

 

 

1,260에서 류선수가 갑자기...조용히...정말 조용히 낙동강을 건너갑니다.

 

길잡이 박종진 회원은 이륙직후라 아직 고도 확보를 못했고

 

나도 목적한 1,500에 미치지 못하는 1,200...

 

류선수 고도침하되는걸 보니 불탄산까지는 갈수 있겠습니다.

 

1,230에서 나도 불탄산으로 갑니다.

 

불탄산에 까지 받쳐주는 열은 1도 없이 38km의 속도로 건너왔는데  고도는 700.

 

류선수가 철탑을 넘기위해 들리대고 있습니다.

 

020_8056.jpg

.

.

.

 

 

 열이 없어 잘못하면 철탑과 능선사이에 갇일것 같습니다.

 

강쪽으로 가라고 일러주고는 지켜봅니다

.

 

020_8060.jpg

.

.

.

 

 

우째 한번 들리지를 않습니다. ㅠㅠ

 

강까지 갈수 있을까 하는 걱정이 됩니다.

 

020_8066.jpg

 

.

.

.

 

 

어느새 이곳까지 따라온 박종진 회원이 류선수의 착륙을 유도하고,

 

류선수의 뛰어난 감각으로 안전하게 착륙을 했습니다.

 

 

020_8070.jpg

 

.

.

.

 

랜딩중인 박종진 회원과 착륙한 류선수

 

020_8075.jpg

 

.

.

.

 

박종진 회원

 

020_8081.jpg

 

.

.

.

 

 

류선수

 

020_8084.jpg

.

.

.

 

 

 

020_8089.jpg

 

.

.

.

 

어제오늘 같이 비행해보니 엄청 잘하고 있는 류선수

 

020_8092.jpg

 

.

.

.

 

 

급한 맘에 900에서 따라온 박종진 회원.

 

길을 긋는다는건 외롭고 무거운 그 뭔가가 있다는...

 

020_8096.jpg

 

.

.

.

 

오늘은 이륙장에서 보이는 곳까지 왔지만 

 

분명 가까운 시일에 류선수가 큰비행을 한다는데 내가 500원을 걸겠습니다. !!

 

020_8099.jpg

.

.

.

 

 

8월 3일 류청아의 도전~~!!!!

 

photo by saracen

  • profile
    청아 2021.08.04 22:09
    눈이 뒤집혀서 일저지르는 후배의 뒷배를 봐주시는 공보팀장님이 계셔서 정말 든든했습니다! 끼야호! 운좋게 공보팀장님과 함께해서 안전하게 놀다 왔습니당! 핸드폰도 차에 두고와서 사진 한장 못남길줄 알았는데 이렇게 멋진 사진으로 추억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철없이 의욕이 앞서는 저를 한없이 보살펴주시는 짱님, 국장님, 의식주 챙겨주시는 교장님과 민경언니, 더운 여름날 오아시스 같이 시원한 픽업으로 마음써주신 초장님, 마지막 착륙까지 안전하게 케어해주신 종진오빠, 빅버드를 알려주시고 처음부터 지금까지 항상 신경써준 석현오빠까지 모두모두 감사드립니당❤️ 달성보까지 가놓고 이건 뭐 거의 청룡문화제 최우수상 소감같지만 연속쫄비행으로 좌절하다가 맛본 첫장거리로 정말 기쁜하루예요 다시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당! 감사의 인사는 드리고 또 드려도 부족한것같네요^^
  • profile
    떼띠파파(박종진) 2021.08.04 22:29
    호정형님 사진은 항상 영상보다 더 재밋는 포토샷!
    류청아 시작은 미약해도 즐겁게 안전비행하면 대박비행 무조건 할 수 있으니 항상 안전비행 하세요.
    우리 광진부장님 감사합니다.
  • profile
    박홍삼(박광진) 2021.08.04 22:42
    호정행님 힘들게 이런 멋진 작품 안오려도 되는데ㅠ
    보면서 저의 옛 첫 장거리 비행 생각나네 ㅋ
    청아야 넘 무리하지 말고 늘 안전하게 즐기면서 비행해야지 암튼 남들이 축하하니깐 나도 쬐매 축하한다
  • profile
    박주현 2021.08.05 09:04
    길을 긋는다는건 외롭고 무거운 그 뭔가가 있다는...말 너무 멋있어여ㅜㅜㅡㅋㅋㅋㅋ
    청아야 안 무섭더나ㅋㅋㅋㅋㅋ끼야호
  • profile
    남선달 2021.08.07 14:52
    대니산에서 1200 이상 잡았다면 불탄산에도. 분명 열이 있어야 되는데.....
    아마 청아가 한방에 화원이나 대구로 가는것을 하늘이 허락하지 않는것 같다....ㅎㅎㅎ
    역시 비행은 무지막지하게 자주하는 사람한테는 절대로 몬당하지....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