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버드 갤러리

|  빅버드 이야기를 담은 사진입니다

profile
조회 수 359 추천 수 0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안전한 착륙이 좋은 비행입니다.

 

.

.

.

 

이륙을 하게 되면 착륙을 하게 됩니다.

 

수년 비행을 하면서 익스트림한 착륙을 수차례 목격하면서 항상 몸을 사리게 됩니다.

 

스쿨장님과 사무국장님의 통제하에 이착륙이 이루어 지고 있으나

 

통제로만 설명할수 없는 착륙도 있습니다.

 

비행의 기술적인 부분에 대하여  말을 아끼는 편이나 몇장의 사진을 통해서 

 

착륙의 느슨함은 사고로 이어질수 있다는걸 간접 경험하시기를 바랍니다.

 

.

.

 

#1

 

2011년 대니산에서 열풍 클럽의 박교택 교관님의 착륙 모습입니다.

 

그때의 남짜 착륙장은 보리밭이였는데

 

갑자기 넘어오는 바람이 눌러버렸습니다.

 

그당시 타던 장비도 민감한 장비였지만 2,000회를 비행하신 분이 땅으로 곤두박질 쳤습니다.

 

다행히  물에 젖은 보리밭이였기에 이제는 추억이 되었습니다.

 

( 장비를 부메랑으로 바꾸고서는 이제 이런 모습을 안보여주시네요. 한동안 재미있었는데 ㅋ)

 

전체 사진은 

 

http://scout21.co.kr/index.php?mid=board_iqYw49&page=6&document_srl=1827 

 

에서 보시면 됩니다.

 

D11_3440.jpg

 

.

.

.

 

 

 

 

#2

 

 

2014년 사진입니다.

 

정밀착륙을 위해여 들어오던중 높은 고도에서 100%를 잡아 30m 정도의 높이에서 

 

실속이 걸렷습니다.

 

푸다닥 하면서 떨어졌는데 ...뛰어가보니 다행이도 물에 젖은 진흙이고 하네스가 먼저 떨어져 부상을 

 

입지는 않았습니다.

 

땅이 폭탄 떨어진듯 파였습니다.

 

원인은, 기체의 성능을 믿고 브레이크를 100%를 당기고 있었습니다

 

풀스토리는 

 

http://www.bigbirdpara.co.kr/edu_fly/69418   에 있습니다

 

438c2eaeb972962cf737be12ae6e9b82.jpg

 

.

.

.

 

 

#3

 

 

2018년 7월 15일 장수 논개 활공장에에서 박만창 회원

 

 

박만창 회원이 착륙 들어오는 시점에 바람이 바뀌였습니다.

 

그래서 우측에서 고도를 정리하고 들어옵니다.

 

 

D18_2097.jpg

 

.

.

.

.

 

 

 

무난하게 진입을 하고 있습니다.

 

D18_2098.jpg

.

.

.

.

 

 

 

갑자기 오른쪽으로 훅 끌려가는것 같았습니다.

 

누가 던지듯이..

 

 

D18_2099.jpg

.

.

.

.

 

 

 

오른쪽 날개가 들어옵니다.

 

D18_2100.jpg

 

 

.

.

.

.

 

 

고도가 충분하다면 저정돈 아무것도 이니겠지요.

 

지상과는 20m 정도..

 

 

D18_2101.jpg

.

.

.

.

 

 

 

이 풍진 세상 가오 하나로 살아온 박만창 형님 

 

오늘 그 가오 마지막 날이 될뻔 했습니다.

 

D18_2102.jpg

.

.

.

.

 

 

 

진글라이더의 1-2급 성능이 여기서 나타납니다,

 

 1초만에  펑~ 하면서 다시 펴집니다.

 

체중이 완전히 오른쪽으로 넘어가 있어 회전이 됩니다만 날개는 펴졌습니다

 

 

D18_2103.jpg

.

.

.

.

 

 

 

착륙방향과 90도로 돌아가 있습니다.

 

D18_2104.jpg

.

.

.

.

 

 

D18_2106.jpg

.

.

.

.

 

 

땀뻘뻘 흘리면서 착륙을 무사히 하셨습니다.

 

 

착륙직전에  열바람이 그렇게 칠줄은 아무도 몰랐습니다.

 

항상 착륙은 긴장해야 합니다. 

 

안전한 착륙이 좋은 비행입니다.

 

 

2018년 7월 15일 장수 논개 활공장에서..

 

photo by saracen 이호정

 

 

 

 

 

 

  • profile
    이사도라 2018.07.18 00:33
    귀한 자료 감사합니다...착륙에 대해서 많은 공부가 되었습니다.
    사고는 예고가 없기에 항상 언제 무슨일이 일어날지 모른다는 생각을 하면서 비행하는데~~~
    마치 운전 할 때 방어운전하듯이~ 미친짓에 대비라고나 할까요...
    비행도 마찬가지 그 방어를 적용합니다...환경은 수시로 바뀌니까요!!!
    하지만 너무 사리면 제자리 걸음만 하게 될것같습니다. 그냥 넘치지도 모자라지도 않게 비행하고 싶습니다...^^*
  • profile
    ㅈl은♬ 2018.07.18 01:10

    두번째 사진(사천시장배)도 바로 앞에서 목격하였고, 이번 일요일도 직접 목격하여 사진만 보는데도 아찔하네요. 두번째 분은 정말 말그대로 공중에서 뚝! 하고 누운 채로 떨어지는데, 진짜 큰일 나는 줄 알았습니다. 만창아저씨 착륙 때는 아무도 예상 못한 상황이라 더욱 놀랐고요.
    이,착륙에 더욱 집중하고 항상 긴장 늦추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첫째도 둘째도 안전이 최고입니다♡ 자료 감사합니다!

  • profile
    박홍삼(박광진) 2018.07.18 08:03
    저도 이런 경우가 있어는데...어....
    다들 화원에 갈때....낮은 고도에서 작은열 잡다가
    훅 맞아는데 높은 고도면 괜찮은는데.낮은 고도에서..ㅠㅠ
    혼자 비상착륙해서 애꿎은 담배만 연창 피워네..
    다리 뿔아져서 핀 12개 박고...허리 요추복합 골절되고...아직 욕심..아니
    남들한데 잘 보이려고 하는 자만심이 있나봐여..
    나만 그런가..ㅎ
    지금도 다리..허리...쑥시네...왜 패러을 해가지고.
    이 고생인지..ㅠㅠ
  • profile
    남선달 2018.07.18 09:25
    너만 그러냐....!!
    오데 세발에 피가 들이데노....!!
    저승 문턱에서 염라대왕이 돌려보낸 내다..!!
    착륙 직전시는 항상 낮은 고도땜시 돌발상황시 대처가 어렵다고 봐야지...
    상황을 잡았다 해도 이미 몸은 땅에 떨어졌고....
    기상이란 워낙 찰라의 순간이기 땜시 난 대처하기 힘들다고 본다...
    고도가 좀 있는 비행시는 시간적 여유가 있을수도 있지만 착륙 어프로치 시는..ㅠㅠ
    난 저때 날개가 부메랑  이었더라면 우찌 됐을까 생가해 보면 아찔혀다...
    그나 저나 만창씨 날개 몬 바꿀 핑계거리 또 하나 생겼다..^^
    휴~!! 난도 왜 패러를 해가 이고생 인지..2...!!
  • profile
    캡틴(윤미희) 2018.07.18 10:06
    선달아저씨 글을 읽으면... 자꾸..
    음향효과가 나는 듯 해요 ㅋㅋㅋㅋㅋ
    「염라대왕이 돌려보내 내다..!!」 이 문장이랑 「휴~!! 난도 왜 패러를 해가 이고생 인지..2...!!」
    특히 이 문장들.
    글씨체 처럼 선달아저씨도 목소리체를 가지신거 같아요 ㅋㅋㅋ 일명 "선달체"
  • profile
    박홍삼(박광진) 2018.07.18 13:01
    미희야..난 봉희행님 글씨 3~4번 읽어야 이해가 된다...
    무슨 글을 쓰는데 표준말을 이렇게 많이 쓰는지.ㅠㅠ
  • profile
    규니 2018.07.18 13:25
    왜 패러를 해가지고 이 고생?????...... 이 아니라...
    광진헴은 완전초짜 일때 찍기판 위에서 무리하게 찍을라고 100프로 잡고 한참 있어서 실속...다리뽀가닥...
    XC가다가 수목원옆에 너른 공터 두고... 좁아터진 주차장... 절대 착륙힘든 그곳에 내릴라 하다가 뽀가닥...
    뽕희헴은 뭐 비온다고 자기기체 버릴까봐 차 가까이 내릴라고 젖은 기체 상태에 급턴 반복...실속...뽀가닥..
    두분 다 돌이켜 보세요
    기상이변으로 그런건지 자만심 및 조작미숙인지...
    고참들은 다들 알지만 모르는 분들이 홈피보다가 또는 초보자들이 아... 패러는 무조건 다치는구나
    생각할까봐 댓글 답니다.

    안전비행........
    꾸준하게 비행 및 연습하고..자기실력을 알고...보여주기보단 자기만족.... 경쟁보단 같이 즐기며...
    여유를 가지고 이번아님 다음에..... 통솔자(스쿨장,사무국장,고급팀장등)의 지시에 잘 따를때
    비로소 안전비행에 가까워 지는듯 합니다.

    그나저나... 전 꾸준하게가 안되니... 안전비행에서 멀어지는감요??? ㅜㅜ
  • profile
    남선달 2018.07.18 16:17
    댁은 뉘신데 빅버드의 역사를 이렇코럼 꾀차고 계시는지..?
    광진아!! 니 규니가 뉘신지 아나..?
    음..............
    뉘신지 모르지만 본인 남선달은 뽀가닥은 아니었소....ㅎㅎ
    다만 모래속에서 꺼내졌을뿐...ㅎㅎㅎ
    글고 댁은 비행을 안하시니 몰겠지만 본인 남선달은 이륙해서 하늘에서 1시간 이상 비행만 하면 항상 염라대왕을 만나고 내려 온다우.....ㅎ

    선달아!! 고마해라!! 그만하면 비행 마이 했다 아이가....!!^^
    라고 하시는 염라대왕의 용안을 항상 뵙고 내려온다우...
    댁은 뵌적 있소..?
    한번 뵙도록 비행한번 나오시오...^^
    원하시면 내가 텐덤이라도 한탕......ㅠㅠ

    그라고 7~8월은 개고생 맞다....
    가만 있어도 육수가 흐른다....
    시원한 에어콘 밑에 계시는 댁은 모르시곘지만...ㅠㅠ
  • profile
    규니 2018.07.18 17:43
    비행을 안하는게 아니라 공사가 다 망해서 못합니다.
    그라시는 할배는 뉘신데 17년 비행은 규니한테 아니모르니 하시는지????
    그라고 울 사무실에 던져놓고 간 주민등록증은 안가져가시우???? 버리까요???

    매미되어서 기다리니깐 못기다리고 바보처럼 하네스풀고 쏙 빠져가 떨어져서 손목 부러진거며...
    어설픈 실력으로 이륙실패해서 손가락 요가하듯 뒤로 넘겨져서 힘줄 날린거며....
    힘빠진 다리로 뛰다가 넘어져 입술 오바로크 친거는 왜 빼시나요???

    하.... 열거하다 보니 참...... 안타깝다 ㅜㅜ
    남선달님이 뱅 재대로 하는날은 오기나 하는지..... 원....

    그라고 가만 있어도 육수 흐른다???? 요즘 버스에 에어컨 파업중인가요??
    여름 감기 조심하시고 빨랑 회나 한사라 쏘시오~~~~~~
  • profile
    남선달 2018.07.18 18:00
    아니!! 민증은 오리괴기 묵을땐 갖고 오라니까 안가오고 모했노...쓰!!
    그라고 선배인 내가 다 앞서서 경험을 바탕으로 다 시전해 보이니 후배들이 몸소 겪지않고 다헤쳐 나가잔여...음!! 자랑 스럽다..ㅎㅎㅎ

    그라고 야그를 오데로 듣노..?
    일할때야 천국이쥐..ㅎㅎㅎ
    7~8월에 비행 나가면 더위가 죽음이란 말도 이해가 안되나?
    뱅을 하도 안하니 뱅세계가 인자 우찌 돌아 가는줄도 모리겠제..??
  • profile
    규니 2018.07.18 19:07
    우째돌아가는지 아니깐 애들이랑 집에 있지요 ㅋㅋㅋ
  • profile
    버드맨 2018.07.19 11:23

    ㅎㅎㅎ~

    오랫동안 두사람 설전하는 장면 못봤다 싶더니
    드뎌 다시시작했구만요.

  • ?
    노을진 2018.07.18 21:39
    아찔한 경험 했네요 휴..
    그짧은 순간에도 아 이러다 가는거 아닌가 하는 생각이 스쳐 지나가네 ㅎ ㅎ
    호정이 해설이 아주 맛깔스럽네
    사진도 굳이여
  • profile
    버드맨 2018.07.19 11:32
    이게 전형적인 원사이드네요.
    낮은고도에서는 힘든데 침착하게 잘 대처해서 회복한거 같네요.

    그동안 비행하면서 낮은고도에서 원사이드 맞고 잘 회복하는걸 두번 봤는데
    이는 평소에 교육을 잘 받고, 머리속에 회복요령을 숙지하고 있은 결과라 생각합니다.
    만약 회복요령을 숙지하지 못하고 있었다면 회전에 들어가서 획복 못하고 추락할 수도 있었겠지요?
    수고했습니다.

    다른분들도 언제 본인한테 닥칠지 모르는 상황이니까
    기본적인 세프티크리닉기술은 머리속에 숙지하고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