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자유롭게 대화를 나누세요

조회 수 189 추천 수 0 댓글 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장안산 백패킹

 

.

.

.

 

올해 첫 백패킹은 1,237m의 장안산 입니다.

 

호남지방의 지붕이라는 진안 고원, 그중에서도 눈이 무진장 온다는...

 

 전라북도의 무주군, 진안군, 장수군 지역을 무진장이라고 하는데

 

이 세 지역은 전북에서 가장 내륙 지방이고, 산세가 험한 데다  접근이 힘들고 진안고원이라고

 

불릴만큼의 높이를 가지고 있습니다.

 

 

.... 무진장은  개뿔...눈이 엄따 ㅠㅠ

 

몸이 휘청거릴만큼의 바람을 헤치고 1,100m 까지 올랐을때...

 

눈은 포기하고 전망좋은 곳에 자리를 잡습니다.

 

장안산 서쪽능선엔 빙화가 열렸습니다.

 

 

DSC_5724.jpg

.

.

.

 

 

정면으론  지리산이 가물가물 보이고  왼쪽으론 덕유평전이  보이는 곳입니다.

 

뒷쪽에서 강풍이 불지만 오히려 강풍이다 보니 이 자리가 풍압이 약해질것 같습니다.

 

DSC_5726.jpg

.

.

.

 

 

영취산이 손에 잡힐듯 보입니다.

 

 

DSC_5729.jpg

.

.

.

 

 

27kg의 베낭을 벗어놓고 벗꽃처럼 피어난 빙화를 구경갑니다.

 

DSC_5730.jpg

.

.

.

 

 

서쪽으로 넘어가는 태양의 방향에 따라 투영하게 빛이 납니다.

 

 

DSC_5766.jpg

.

.

.

 

정말 이쁜데.....  눈에 보인는 데로 찍는 기술이 없네요.

 

빙화에 취해 바람속에 한시간을 보냅니다.

 

 

DSC_5776.jpg

.

.

.

해가 지기 전에 텐트를 설치합니다.

 

사람도 없고...조용하고, 세상을 다 가진 기분입니다.

 

DSC_5782.jpg

 

.

.

.

참 운치 있는 곳입니다.  보름도 아닌데 달이 휘엉청 떠오릅니다

 

DSC_5804.jpg

.

.

.

운치는...추위와 함께 사라지고 날이 밝을때까지 생존 캠핑이 시작됩니다.

 

뒷쪽에선 강풍에 밤새도록 산이 울고..

 

정통으로 한방 맞으면 텐트가 날라갈 것같습니다.

 

바람이 절묘하게 텐트위로 지나갑니다

 

 

 

별사진 찍으러 나갔다가...추위에 카메라 에러나고...  바깥기온이 영하 21도까지 떨어집니다.

 

침낭속에 품고있던 물이 식을때 마다 일어나 물을 끓여 온도을 유지합니다.

 

 

 

새벽 4시반에 라면 끓여 먹고도,  텐트안의 온도가 영하 6도.

 

오랫만에 경험해보는 극동계 백패킹입니다.

 

DSC_5805.jpg

.

.

.

7시쯤...일어나 카메라를 보온하고 2018년의 일출을 기다립니다.

 

새벽부턴 바람이 많이 줄었습니다.

 

 

영취산에 걸려있던 구름이 붉게 변합니다.

DSC_5823.jpg

.

.

.

어어...구름에 불이 났네??

 

DSC_5833.jpg

.

.

.

 

실제로 보면 구름에 불 붙은것 같습니다.

DSC_5838.jpg

.

.

.

 

DSC_5840.jpg

.

.

.

DSC_5844.jpg

.

.

.

DSC_5847.jpg

.

.

.

 

눈이 따가울 정도의 강한 태양이 어느순간 쑥 올라옵니다.

 

 

회원 여러분들, 모두 건강하시고 항상 안전비행 하시기를 바랍니다.

 

( 개인적으론 로또 쫌...  ^^! )

 

DSC_5849.jpg

.

.

.

일출의 장엄한 쑈가 끝나자 말자 추위를 피해 허겁지급 짐을 싸고 내려옵니다.

 

아침도 못먹었네요.. ㅠㅠ

 

 

DSC_5856.jpg

 

.

.

.

 

대구에 도착하니...오후 1시

 

대구는 벌써 여름에  접어들었습니다.

 

 

 

2018 장안산 백패킹 

 

photo by saracen 이호정

?
  • profile
    버드맨 2018.01.02 10:52
    추운데 고생많았습니다.
    이런걸 사서고생이라 하지요.ㅎㅎㅎ~
    좋은 추억 만들고 와서 다행입니다.

    올해도 복 많이 받으세요^^
  • profile
    조민경 2018.01.02 11:21
    멋지네
    산도
    일출도
    사람도.....ㅎㅎㅎ 올해도 복많이 받고 건강하고 로또 당첨되길 바래~~^^
  • ?
    날배추 2018.01.02 11:35
    와우~~ 멋쟁이!!!
    인자는 체력도 안되고, 추운데 가믄 입 돌아가서 안 가요~~ ㅎㅎ
  • profile
    사라센 2018.01.03 12:22
    회장님,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회장님이 저보다 젊으신것 같은데...ㅎㅎㅎ

    창원 바람제에 한번 가고 싶네요. 거긴 벗꽃 필때가 좋을것 같네요.
  • ?
    날배추 2018.01.04 08:04
    바람재!!! 진달래가 좋죠~~~
    남동바람이 아주 좋으면 비행하기도 진짜로 좋은 곳이죠!!!
  • profile
    박홍삼 2018.01.02 12:48
    혼자서 대단합니다..ㅋ
    눈으로 호강하고 갑니다...
    보는 거만 봐도 추워보이네..ㅋ
  • profile
    이사도라 2018.01.02 19:56

    예술을 위하여~ 아님 자신을 단련시키기 위하여~
    잘 모르겠지만 자신이 만족할수있다면...그 보다 더 좋을순없겠지요...극한체험 축하드립니다.^^*

  • profile
    사라센 2018.01.03 12:22
    별 말씀을....
    내가 가진 108개의 취미 중 하나일뿐입니다.
  • profile
    남선달 2018.01.02 21:11
    호정이 니가 필시 사고 함 치지.....!!
    여기 대프리카에 가만히 있어도 얼어 죽겠구만은......
    추위를 마중 갔단 말이쥐...!!
    아직은 청춘이다......난 집안에 까스비가 15만원 나오도록 보일러를 돌려 제껴도 추버 죽겠는데.. ㅠㅠ
  • profile
    사라센 2018.01.03 12:23
    형님, 논공 휴계소에 도착하자 말자 느낀건데..대구가 정말 더운 도시구나...
  • profile
    규니 2018.01.02 22:03
    형님~~ 형수한테 얼마나 잘못하셨길래 맨날 집나가서 지내시는지.... ㅜㅜ
    제가 쫒겨날때 자주가는 모텔 있는데 소개 시켜드릴까요??

    추븐데 그만 고생하시고 잘못했다고 빌고..
    따뜻한 집으로 복귀하이소...

    담에도 쫒겨나면 연락 주이소
    하룻밤 참이슬 맞으며 따뜻한 막창으로 대접하겠습니다
  • profile
    사라센 2018.01.03 12:24
    전국이 내 집이당~
  • profile
    마하나임(유계향) 2018.01.03 00:12
    참으로 멋지시네요 나도 지리산 반야봉 10년 전 11월 말 백패킹 생각나네요
  • profile
    사라센 2018.01.03 12:25

    반야봉엔 곰 나와요~~

  • profile
    해마(박재구) 2018.01.03 19:26
    대단 합니다.
    언제 한번 따라 붙어야 겠내요,
    산행보다는 풍경 좋은 곳으로...
    새해 건강하시고 복 많이 받으세요
  • profile
    서린빠 2018.01.05 17:15
    멋지내요... 덕유의 기운을 대리 만족하고 갑니다....

자유게시판

자유롭게 대화를 나누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90 비행일지 작성 시 유의 사항 3 newfile 규니 2018.01.18 26
» 장안산 송구영신 백패킹 16 file 사라센 2018.01.01 189
1488 신입교육생 환영 11 버드맨 2017.12.21 212
1487 신입교육생 환영 15 버드맨 2017.12.12 237
1486 안뜨고 안흔들리는대는 이유가 있었습니다 5 file 옥포촌놈 2017.11.24 227
1485 신입교육생 환영 4 버드맨 2017.11.22 183
1484 까레라:익스프로러:스프린트3 경기결과 7 file 버드맨 2017.09.25 307
1483 고프로 수리기 7 file 민규 2017.09.09 230
1482 운장산 백패킹 7 file 사라센 2017.09.05 245
1481 신입교육생 환영 3 버드맨 2017.08.29 241
1480 신입교육생 환영 5 버드맨 2017.08.20 250
1479 신입교육생 환영 7 버드맨 2017.08.14 26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5 Next
/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