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 일지

|  회원의 비행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2014  6 월  14 일 (토요일) 

날씨:   엄청 맑음...  구름 조금  (강수확률 10%)

풍향 /풍속 : 남서 ~남/ 1~2 (m/s)

기온: 최고 28도

습도: 46%

비행장소: 구지 대니산

                                                         69회 비행.. 

다른 날과 같이 스쿨로 출발. 하늘을 보니깐 솜 사탕처럼 구름들이 몽실 몽실... 피고 있에..  와우~~~~

오늘은 구지 대니산 남좌  이륙장. ㅎㅎㅎ  난 개인적으로 구지 남좌 이륙장이 넘 좋다...

왜냐면 ~~ 차에서 내려 조금만 걸어가면 이륙장...ㅎㅎㅎㅎ

이륙할때도 많이 안 뛰어서 ....  ㅎㅎㅎㅎㅎ  개인적으로 다리도  안 좋아서  맘에 꼭 든다... ㅋㅋㅋㅋㅋ

스쿨 도착... 간단히 청소후  브리핑..듣고 ..13명이 구지 대니산으로 출발~~~  야~~~호~~~

대니산 남좌  이륙장 도착  다른 날과 같이 이륙  준비를하고  나서 하늘을 보니깐  정말로 이뿌고  깨끗한  하늘이 보인다.

정말 감탄사가 나올 정도로  화창한 날씨다..

근데..이륙하자~~~~~ 쫄~~~쫄~~~~쫄~~~~ 쫄이구나 ㅠㅠㅠㅠㅠ

8분도 안되어서 착륙장 골인.... ㅠㅠㅠ 아직은 비행 기술이 안된다고  생각...

몇명  고참들은 열도 잡고 하늘에서 놀고 있다..  부럽다....

그때  사무장님 무전소리... 점심 먹으러 가자...  ㅎㅎㅎㅎㅎㅎㅎ

한명.두명씩 계속 착륙....  오늘은 정말로 일찍 12시전에  점심 먹으러 식당으로  고고씽~~~~~~



                                                         70회 비행....

 점심을 일찍 먹고나서 . 남좌 이륙장 도착..  

아침보다는 저 좋은  기상 조건이다..

이륙 바람도 좋고  고참들 말로는 열도 좋다고 하는데 ...  왜~~~ 나의 나의 눈에는  열이 안 보이지 ㅠㅠㅠㅠㅠ

오늘도 오후에  2번 쫄  비행하자..  맘 먹고 이륙 준비....

고참들 이륙 .. 근데  하늘 위로 막 올라간다..  와우~~~~~

오른쪽으로 턴 ~~~ 쭉~~쭉~~ 올라간다..  정말로 부드럽게 올라가네.....

맘속 한 곳에서 광진아~~~ 오늘이다... 

열 비행  한번 해봐... 소리가 들려온다.. ㅎㅎㅎㅎ

일단은 교육생 서상교  준비하고 있다.. 파일럿. 산줄. 케노피. 바람. 공간. 이상무~~~~~~

이륙  ~~~~~  근데  근데... 기체가 하늘로 올라간다.. 계속 올라간다.....

와우~~~~~~~~

나도 모르게  용기가 생긴다... 나도 이륙하면 상교 기체처럼  하늘로 올라 가겠다.. 생각하고....

저 길로 가야지..생각   ...  (마음속으로 생각함.)

곁으로는 웃으면서 바로 오늘이다..생각했다..

짱님 목소리가 드린다..

박 홍삼 준비해...

"네" 하고 큰 소리치고 이륙 준비...

큰  목소리로 ......

파일럿... 산줄...  케노피..바람...공간... 이상무~~~~~~~~~~~~~~~~~~~~~~~~~~~~~~~~~~~~~~

무전기로 박광진 이륙준비  끝......~~~~~~~~~~~~~~~~~~~~`

짱님의 목소리.. 출발~~~~~~~~~

하나 . 둘..셋..하고 산개검사후  다다다다다다다  이륙....ㅎㅎㅎㅎㅎㅎㅎㅎㅎ

착륙장 보면서 가고 있는데.....  붕 하고 계속  올라간다...  계속 올라간다.... 

짱님 목소리가 무전으로 들린다.. 오른쪽으로 턴....턴~~~~~

몸실고 오른쪽으로 턴하는데  안 돌아간다.. 정말로 미치겠다...

무전소리~~~~~~~~~~~~~~~~

오른쪽  턴 ~~~더더더더더더더더  받아 먹고 .. 견제~~~~~~

오른쪽 턴~~~더더더더더더더더...... 받아먹고  계속 무전기 콜이 들어온다...

그런데  바리오 하고 무전기하고 같은 곳에 있으니깐 무전기 에서 

삐익~~~~~~~~~~~~~~~~~~~~~~~~~~~~~~~~`

소리만 들리고  짱님의 목소리가  안들린다...

미치고  환장하겠다..

참고로 무전기는 왼쪽  가슴쪽에 있는데.....

오른쪽으로 몸 실고 턴을 하니깐. 바리오하고 거의 붙다시피 있었다..

바리오 소리는 들리고 무전기는 삐 익 ~~~~~~~~~~~~~~하고 

난 오른쪽으로 무작정 돌고 있고  짱님 계속 무전하고 계실텐데......

계속 오른쪽 턴~~~턴~~~턴~~~~~

그렇게 몇분이 지났을까...  내가 광진이가 하늘 높이 있었다...

이게  모야...~~~~

내 발밑으로 이륙장이 보인다.. 맨날  이륙장이 내 머리 위쪽에 있었는..... 오늘은  내 발 밑에 있다...ㅎㅎㅎ

그때 정신을  차리고 바리오를 보는 순간.. 깜놀~~~~~깜짝~~~~~놀랐다... 유~~~~~~~~휴~~~~~~~~~

고도가 1.000 이 넘었다.. 와우~~~~~~~~~~~~~~~~~~~~~~~~~~`

나도 모르게 고함이 나온다...~~~~~~~~~~~~~~~~  유~~~~~~~~~~~`````휴~~~~~~~~~``````````

바로 이 기분이구나.. 그때서야  나의 눈에 주위 모습이 들어온다..

턴  할때는 땅하고 산만 보이다가 ... 

하늘 높은곳에 있으니깐 마음도 안정되고 약간에 여유가 생긴다...

그때  무전 소리가 들린다... 

고도가  몇이지.....

1.250 입니다... ~~~~~~

그럼  1.500 까지  올라가봐....

일단은 "네"하고 큰소리  대답했는데...  1.470 까지 올라가고  더 이상은 안올라갔다..

모르겠다.. 그때서야 주위를  살피면서 이리 저리 왔다 갔다 하면서 놀고 있는데....

갑자기 몸에서 추위를 느낀다.. 이게 무슨 일이야...

이  더운 날씨에 왜......  고참들이  여름철에도 이 두꺼운 비행복을 입는지 알껏 같았다.
바리오  시간을 보니깐 30 분이 넘고 있었다...

더이상 욕심을 버리고 착륙해야지.. 하고 착륙장으로 이동...계속 고도가 하강하고 있다...

600  정도 남았다.. 그래도 높네...ㅎㅎㅎㅎㅎ

무전으로 박 광진 착륙 하겠습니다.. 무전 했더니......~~~~~

갑자기 들리는 짱님의 목소리..........

무슨 소리야..~~~~~~~~~~~~~~~~~~~~

저기 뒷쪽에 만창씨,병습이  있는곳으로 가서 열잡아 봐~~~~~~~~~~~~~~~~

정신이 멍 때린다...ㅠㅠㅠㅠㅠㅠㅠㅠㅠ

무전으로 "네" 하고 대답하고 주위를 살피고 있는데  안 보인다...

이리 저리 보아도 형님들 기체가 보이질 않는다..ㅠㅠㅠㅠㅠㅠㅠ

그때 저 뒷쪽 머리위.. 기체가 보인다..  와~~~~~우~~~~~~~~~~~~~~~

내가 있는곳에서 한참 뒷쪽에 있는것 같다...

고도가 600 정도 받게 안되는데... 일단은 턴하고 그 쪽으로 이동.....

속으로 저기 까지 갈 수 있을까????????????????????

하고 계속 전진 하였다.. 

근데 내 기체가 올라간다...턴도 안했는데...........

계속 올라간다....  무전 소리가 들린다.. 오른쪽으로 턴~~~~~~~~~~~~~~~~

조금은 용기가 생긴다..  천천히  느끼면서  턴 을했다...

느끼면서 열에서 빠지지 말고 감을  잡으면서 턴을 해 봐라...

계속  무전이 들어온다..."네"  하고 대답하고 천천히 감 잡으면서 열을 잡고 있었는데  구름이 보인다... 바로 내  머리 위에있다...

이게 무슨일이야.....무슨일이고~~~ 아.... 이 기분 이래서 비행을 하는구나........생각이 듣다..

근데 아무리 용을 써도 구름까지는 못가고 구름 밑에서 이리저리 왔다 갔다  하면서 주위를 감상... 저 멀리 대구시내도 보이고 와~~~~~~~~~~~~~`우~~~~~~~~~~~~~~

정말로 말로 표현을 못할 정도로 기분이 죽인다... 죽여~~~~~~~~~~~~~

나도 모르게 계속 웃으면서 고함 지르면서 다리도 차면서 주위를 감상 했는데......

넘 추웠다... 일단은 착륙장으로 가면서 고도가 하강이 되면 착륙하고 안되면 조금 더 놀고 내려가자.... 하는데.... 

청아람 아파트가 보인다... 살짝 갔다와서  착륙하자고  맘 먹고 전진했다.... 와우  신난다..아파트 앞까지는 못 가고 턴해서 착륙하자고 맘 먹고 착륙....

그때  시간을 보니깐 1 시간정도  비행하고  있었다... 이게 무슨일인고 ~~~~~~~~~~~~~~~``````

내가 이렇게 비행을 할 줄이야...일단  목표 달성은 했고 ...몸도 추워서 착륙.....

무사히 착륙하고  박 광진 무사히 착륙했습니다..보고하고 잠시 그대로 앉아서 바리오 쳐다 보면서 실성한 놈 처럼 웃고 웃고 또 웃었다..계속 웃고 있었다..

박 광진 화이팅...... 누가 보면 미친 놈처럼 보일 정도로~~~~~~~

오늘은 더 이상 비행을 하지않았다... 왜...ㅎㅎㅎㅎ 이기분 그대로 간직하고 싶었다.. 또 쫄타면 기분 찹치니깐..ㅋㅋ

스쿨로 오는길에도 계속 웃으면서 실성한 사람처럼 왔다...ㅎㅎㅎㅎㅎㅎㅎ


지금 비행 일지를 쓰면서 계속 웃음만 나온다... 미친사람 처럼.....  

사고후 이렇게 비행 대박을 칠줄이야 꿈에도 생각지 못한것이다...

 앞으로도 안전하게 즐겁게 방심하지 말고 이륙해서 내 발이 땅에 닿을때까지 ....  긴장을 느추지 말고 비행해야 한다는 생각을 많이 가졌다.... 항상 비행 중에는 집중에 집중을 해야 한다는 교훈을 몸으로 느끼는 날이다...

모두 안전 뱅하세요..

두서 없이 쓴 비행일지 읽어 주셔서 감사 합니다......

야~~~~~~~~~~~~~~~~~~~~~~~~~~~~~~~~~~~~~~~~~~~~~~~~~호~~~~~~~~~~~~~~~~~~




  • profile
    쪼양 2014.06.17 11:5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정줄 놓으신 듯한 기쁨이 전해지는 뱅 일지옵니다. 감축드리옵니다~ 안전뱅! 즐뱅! 홧팅!!
  • profile
    박홍삼 2014.06.17 12:35
    윤조야...
    넌 일도 안하는데 월급은 주나...
    뭐야.. 뱅일지 올리자 마자 댓글 다네.... 수상해...
    아님 모든지 다 되는 여자여.....
    즐거운 시간 보내....
    고마워
  • profile
    사라센 2014.06.17 12:12
    ㅎㅎㅎ 목소리가 옆에서 스트레오로 들리는것 같은 기분좋은 비행일지~!!!
  • profile
    박홍삼 2014.06.17 12:37
    형님.....
    그날 나오셔서 저 멋찐 뱅하는 모습 찍어 주서야지 하는데....
    정말 아쉬워요....
    형님이 정말 그리웠어요....
    형님의 그 동안 얼마나 소중한 사람인줄 알았 뵜어야 하는데...
    죄송합니다... 흑,,,,, 흑,,,,,,
    앞으로 잘 알아 모시겠습니다....
    앞으로도 멋진 사진 부탁해요....
    맛나는 점심 드세여....
  • profile
    남선달 2014.06.17 12:24
    우이쒸!! 이런 비행은 요근래엔 난도 몬해 봤다...
    내가 안나가는 날에만 꼭 좋은 비행하네...쓰!!
    자꾸 하다보면 더멋진 비행이 기다리고 있을겨...ㅎㅎㅎ
    필!! 안전 뱅!!
  • profile
    박홍삼 2014.06.17 12:39
    형님!!!!!!!!!!!!!!!!!!!!!!!!!!!!!!!!!!!!!!!!!!!!!!!!
    배 째고 소금 쳐야 합니까????????????????????????????/
    이 분야는 저의 전문 분야 입니다.....
    점심 드셔야죠....
    햇반 말고요.... ㅋㅋㅋㅋㅋㅋ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항상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 profile
    규니 2014.06.17 13:17
    ㅎㅎㅎㅎ 형님~~~ 이 긴글을 얼마나 고생해서 올렸을지 생각하니 눈물이......
    어제부터 작성중이라시더니... 만 24시간 걸렸네요!!! ^^
  • profile
    버드맨 2014.06.17 14:06

    ㅋㅋㅋ~
    그것도 홍삼이 불러주고 조여사가 타자치고~
    합동작전이었단다. ㅎㅎㅎ~


    즐뱅 축하하고~

    앞으로도 즐뱅, 안전뱅하기 바란다.


    항상 얘기하는 고쳐야 하는 동작 알제?

  • profile
    박홍삼 2014.06.17 15:25
    예....꼭 자세 바로 잡겠습니다...
    늘 감사합니다..ㅎ
  • profile
    조원장 2014.06.17 14:07
    이사님.....
    눈물은요.....
    글로 써놓고 저 보고 타자치라고 해서 올렸어요....
  • profile
    조원장 2014.06.17 14:11

    어제 퇴근하니....
    컴퓨터 앞에 A4 용지 4장이 있었어요...
    낼 가게에서 비행일지 올려라구요...
    헐~~~~~~~~~~~~~~~~~~~~~~
    출근해서 쓰기 시작하는데... 옆에서 자꾸 방해되게 .....
    어허~~~~~
    띄우고... 아니 내리고~~~~~~~~~~~~
    확~~~~~~~~~~~~~~~~
    그냥 ~~~~~~~~~~~~~
    안쓸려고 하다가 다 올렸어요...
    하는말이 ... 자꾸 오타가 나온다......
    아이구... 내 팔자야... 자꾸 잔소리 할꺼면 본인이 직접 올리지......
    짱님!!!!!!!!!
    비행일지 본인이 직접 올려야 인정하는거죠...

  • profile
    조민경 2014.06.17 14:36
    이렇게 긴 글을 손으로 썼다는게 더 대단합니다...ㅎㅎㅎ
    늘 즐겁고 유쾌한 분이라 스쿨 분위기 한층 업되고 시끌시끌한거 같아요....박마담~~ㅋㅋㅋ
  • profile
    조원장 2014.06.17 15:07
    민경 총무님!
    그람 안되지.
    타자 치는게 더 힘들어.
    ㅠ ㅠ ㅠ
    박 마담 좋타. ㅎ ㅎㅎㅎ
  • profile
    조민경 2014.06.17 15:23
    아...............언니..친다고 힘드셨구나...ㅋㅋ
    박마담이 앞으로 더욱 더 다양한 차를 제공할 수 있도록
    언니가....더 고생해주세요~~~ ㅋㅋㅋ
    얻어먹는건 박마담이지만...칭찬은 조원장님에게로~~~^^
  • profile
    조원장 2014.06.17 15:46
    민경아....
    손가락 뿌라 지는줄 알았다....
    그려... 가자......
    무슨 차가 드시고 싶노......
    말만해라...... 안되는거 빼고 다 해주꾸마...
    내 장기를 팔아서라도....
  • profile
    규니 2014.06.17 15:59
    ㅋㅋㅋㅋㅋㅋ 손가락 기브스하고 한 6개월 쉬야 되는가요????
  • profile
    박홍삼 2014.06.17 15:28
    빅버드는 내 편이 하나도 없네.ㅠㅠ
    그래도 좋~~~타.....푸하하하하....
    무슨말 해도......ㅎㅎㅎㅎㅎㅎㅎㅎ
  • ?
    키미네 2014.06.17 18:54
    홍삼아저씨 ! 축하합니다. 기분 좋죠~ ? 저도 1000넘겼을때 얼마나 기분이 오묘하고 설레고 기쁘던지요!! 앞으로도 더 멀리 더 오래 더 높이 비행하실수 있게 기원합니다. 그 전에 절대 안다치고!! 안전하길 기원합니다.
    이날 난 쫄두탕 탔는데. 이 능력자 같으니라규~ >_< 케케
  • ?
    박찬희 2014.06.17 19:16
    눈비행을 열심히 하시더니... 실력이 나타나시는것 같네요! 그동안 운전해주신다고 정말로 수고하셨는데 제가 더 기분이 좋습니다. 앞으로는 절대로 다치지 마시고 안전비행하시길 바랍니다^^
  • ?
    서상교 2014.06.17 22:42
    이날 한분(?) 빼고 모두가 기분좋은 날이었던거 같은데 ㅎㅎㅎ
    앞으로도 좋은 비행 많이 하시길^^
  • profile
    신석현 2014.06.18 00:11
    축하드립니다~
    항상 감사드립니다
    다리도 아프신데 열정적인 모습 너무 귀감이 됩니다~
    열심히 따라 가며 가랭이 찢어 보겠습니다~

    형님은 비행도 좋아하시지만 빅버드를 더더더 너무너무너무 사랑하시는거 같아요~^^*
    교육생들도 항상 걱정, 격려 해주시고...

    앞으로도 저희 쪼렙들 많이 응원해주시고 항상 안전비행 기원하겠습니다~

    축하드립니다~
  • profile
    ㅈl은♬ 2018.06.14 01:39

    간만에 언제 쓴 지 기억도 안 나는 제 일지 찾아 보겠다고 뒤로 넘기다가 제목이 너~~~무 신나보여서 들어와 봤네요 ㅋㅋㅋ
    그 때의 여운과 행복함이 아직도 전해져 오네요~ 헉!! 날짜 보니 오늘로부터 정확히 4년 전이라는!! 신기방기~ ㅎㅎㅎ 초장님 늘 화이팅입니다!!